SK C&C, 람다256과 기업용 블록체인 모델 개발

입력 2021.01.27 09:44

SK C&C는 람다256과 ‘기업용 블록체인 생태계 확대를 위한 사업 및 기술 협력 추진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람다256은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 운영사다.

/SK C&C
이번 협약은 양사가 보유한 기업용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의 주요 기술과 기능을 결합해 서비스형 블록체인 모델을 개발하기 위해 추진됐다. 양사는 ▲이더리움 기반 블록체인 솔루션 ▲포인트 통합 서비스 ▲데이터 추적 서비스(DTS) ▲문서서비스(DS) 등을 활용한 ‘기업 범용 블록체인 서비스 모델’ 개발에 나선다.

최근 코로나19 상황에서 관심이 높아진 블록체인 기반 진단 검사와 백신 접종 인증, 물류 추적 등 사업도 발굴한다. 디지털 시대를 맞아 수요가 늘고 있는 전자 문서 사업을 비롯해 ▲비대면 체크인 및 출입관리 ▲고객 포인트 관리 ▲금융 등의 각종 마이 데이터 관련 사업도 추진한다.

이기열 SK C&C 디지털플랫폼 총괄은 "양사의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과 서비스 역량을 통해 제조·금융·유통·물류·서비스 등 주요 산업의 빠른 디지털 혁신을 돕겠다"며 "코로나19 상황에서 블록체인에 기반을 둔 다양한 사회 안전망 구축을 돕고 더 나아가 블록체인 서비스 및 기술 생태계 확장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연지 기자 ginsburg@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