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집 안 와이파이 음영 없애는 증폭기 출시

입력 2021.07.14 11:34

SK브로드밴드가 원격수업과 영상회의 등 인터넷 이용이 늘어난 집에서 최적의 와이파이 이용을 돕는 신호 증폭기를 선보였다.

SK브로드밴드 모델이 윙스를 홍보하고 있다. / 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는 윙스(wings)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wings는 초고속인터넷의 와이파이 신호를 확장해주는 증폭기다. 무선 신호가 잘 잡히지 않는 집안 음영 지역에서 와이파이 신호를 확장해줘 인터넷 속도 유지와 끊김을 방지한다.

SK브로드밴드는 윙스에 와이파이 최신 표준인 와이파이6를 탑재해 최대 1기가비피에스(Gbps) 속도를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유·무선 공유기를 하나의 와이파이망으로 이어주는 이지메시(EasyMesh) 기능도 지원해 매번 와이파이 기기 설정값을 별도로 세팅해야 하는 불편을 없앴다.

이재광 SK브로드밴드 영업기획그룹장은 "wings는 와이파이 끊김 현상과 이동 시 기기 간 재연결 반복 등 와이파이 이용에 불편을 겪는 소비자의 페인 포인트(Pain Point, 불만사항)에 착안해 기획한 상품이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관점에서 서비스 눈높이를 맞추고 편의성을 높이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