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AI대상] 김두현 교수 "글로벌 수준 도약 곧 다가올 것"

입력 2021.11.16 20:03

"글로벌 수준의 인공지능 기술 트렌드와 기술력을 간발의 간격으로 추격하는 기업들이 많이 등장했다."

‘2021 대한민국 인공지능대상’에서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김두현 건국대 교수(AI클라우드센터장)는 이번 평가를 통해 전반적으로 두 가지를 느꼈다고 운을 떼며, 우리나라의 AI분야 기업들이 트렌드와 기술력에서 글로벌 기업과의 간극을 좁히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특히 이러한 특징이 자금력과 인력이 풍부한 대기업만의 전유물이 아니라 일부 중소기업에서도 나타나고 있다고 평가했다.

‘2021 대한민국 인공지능대상'에서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김두현 건국대 교수. / IT조선 DB
이번 심사에서 느낀 또 한 가지는 인공지능 적용 분야의 독특성이 더욱 두드러졌다는 점을 꼽았다.

김 교수는 추천 서비스, 어학 서비스, 지능형 홈 서비스, 금융 서비스, 클라우드 서비스, 이커머스 등의 예를 들며, 이러한 서비스가 구분이 명확하고 독창성 있는 내용으로 심화되어 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측면들을 고려할 때 우리나라 기업들도 각 분야에서 글로벌 수준의 기업으로 도약할 날이 멀지 않았다는 예감을 갖기에 충분하다고 강조했다.

다만, 현 시점에서 산업계가 AI 분야에서 좀더 발전하기 위해 해결해 나가면 좋을 사항으로 데이터, 기술, 인력 등 3가지 측면에 대해 의견을 전했다.

우선 데이터 확보를 위해 체계적이고 전략적인 접근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김 교수는 "데이터는 갈수록 중요해지고 값비싼 재료가 될 것이다"며 "다각적인 측면의 전략 수립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서는 전사적 차원에서 데이터 거버넌스 마인드를 확산시키고 이의 추진체계를 갖춰 나가는 등 경영진의 지원이 동반되어야 할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두번째 측면은 AI 기술의 체계적인 축적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AI 기술의 분야 자체가 매우 광범위하기 때문에 모든 기술을 확보할 수는 없다. 하지만 AI 기술은 마치 파이프라인처럼 순차적으로 적용되는 측면이 있기 때문에 필연적으로 파이프라인을 형성하는 주요 기술은 내재화가 필요하다는 것. 이러한 파이프라인식 기술 내재화를 위해 최근 ML옵스 체계 구축이 각광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세번째 측면으로 인력의 수급 계획과 관련해서는 AI를 ‘아는 인력'이 아니라 ‘할 줄 아는 인력' 즉, 실무형 인력 양성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서 기업이 혼자 하기 어렵다면 대학 등과 손잡고 같이 하는 지혜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이윤정 기자 ityoon@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2021 AI대상] 김영환 심사위원장 "AI 글로벌 지수 종합 5위 한국, 높은 성장성 기대감" 이윤정 기자
[2021 AI대상] 차세대 AI 바라보는 정부, 산업 지원 강조 김평화 기자
[2021 AI대상] "위드 AI 시대" 대한민국 인공지능 리딩기업 20곳 수상 이윤정 기자
[2021 AI대상] 알서포트, 화상회의에 AI 적용…협업 효과 극대화 최용석 기자
[2021 AI대상] 스마트 리테일 선도 인터마인즈, 한국형 아마존고 확대 김평화 기자
[2021 AI대상] SW산업협회, 회원사 SaaS 전환 지원 앞장 이광영 기자
[2021 AI대상] KT, 아파트·호텔 등 공간에 AI를 입히다 류은주 기자
[2021 AI대상] 메가존클라우드-경동나비엔, AI 접목해 에너지 절감 류은주 기자
[2021 AI대상] 블루커뮤니케이션, AI·SW 전문가 육성 위한 기틀 다져 최용석 기자
[2021 AI대상] 자율주행 전기차와 AI 전기차 SW 기술 개발한 제이제이모터스 이민우 기자
[2021 AI대상]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업무 방식 혁신·디지털전환 선도 이은주 기자
[2021 AI대상] AI 기반 개인맞춤형 스윙코치로 골프산업 선도하는 골프존 이민우 기자
[2021 AI대상] 대한민국 AI 스타트업 양성의 요람 AI 양재 허브 이민우 기자
[2021 AI대상] 키즈룹, 학생별 맞춤형 성장 견인 이은주 기자
[2021 AI대상] 오드컨셉, 스타일링 개인별 추천 서비스로 중소 패션 커머스 생존 견인 이은주 기자
[2021 AI대상] 테스트웍스, 재난정보 수어데이터 구축 조아라 기자
[2021 AI대상] 앱테스트에이아이, AI가 앱 호환성 자동으로 테스트 박소영 기자
[2021 AI대상] 애자일소다 "프로세스 자동화로 기업 의사결정 지원" 박소영 기자
[2021 AI대상] 밀당영어, 비대면 시대 '교육의 평등' 실현 박소영 기자
[2021 AI대상] KB국민은행 "혁신 금융서비스 선도" 조아라 기자
[2021 AI대상] 이미지로 상품 찾아주는 NHN 패션AI 김형원 기자
[2021 AI대상] AI·빅데이터 기반 물류 시스템 구축한 쿠팡 김형원 기자
[2021 AI대상] 로완, 치매 디지털 치료제로 해외개척 속도 이광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