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그라미재단, TEU MED 데모데이 개최…의료혁신기술 창업 아이디어 공유

입력 2021.11.23 10:02

동그라미재단이 후원하는 ‘동그라미재단-TEU 메디컬 프로그램(TEU MED)’의 데모데이와 수료식이 지난 20일 현장 라이브 중계로 온·오프라인 동시에 개최됐다고 23일 밝혔다.

‘TEU MED 데모데이’ 대상을 수상한 NEOMM팀과 주최 및 후원기관 동그라미재단 안철수 출연자가 기념사진을 찍었다. / 동그라미재단
TEU MED는 국내 의료과학 혁신기술 창업가를 키우기 위한 과정으로 참가자들은 9주 동안 의과학 최신 기술 강연, 스타트업 교육, 팀 프로젝트를 통해 인사이트를 얻고, 팀별 의료기술 관련 창업 모델을 구축한다.

이날 행사는 1부 데모데이, 2부 수료식, 3부 네트워크로 진행됐으며, 1부 데모데이에서는 총 8개 팀이 개발한 의료기술 창업 모델을 발표했다. 대상은 ‘의료취약지역의 사망률 및 의료 서비스 불평등 해소’를 발표한 NEOMM팀이 수상했으며, 최우수상은 ‘건강을 위한 한 걸음, STEDIC(토탈 의료정보 플랫폼)’팀, 우수상은 ‘메디컬 캠퍼스 라이프 : Live on Medical LIFE!(메타버스를 이용한 교육 플랫폼)’팀이 수상했다.

데모데이 심사위원으로는 김재학 아산병원 이노베이션디자인센터소장, 박종화 클리노믹스 CTO, 서정욱 서울대학교 명예교수, 유영석 소프트뱅크벤처스 이사, 차미연 MBC 아나운서 등 의학과 의료기술, 벤처 육성 관계자 등 다방면의 전문가가 참석했다.

2부 수료식에서는 TEU MED를 후원하는 동그라미재단의 안철수 출연자가 "대한민국은 지금 그 어느 때보다 과학기술개발과 인재 양성이 필요한 시기다"라며 "2차 전지, 원자력발전, 수소 산업, 콘텐츠 산업, 바이오산업, 이 5개 분야에서 초격차 기술을 확보하면 세계 5대 강국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팬데믹이 5년에서 10년마다 찾아오는 상황에서 바이오 기술 확보가 대한민국의 생존에 필수라는 것을 느꼈으며, TEU MED 프로그램이 대한민국의 바이오 기술과 창업문화 발전에 기여하기를 바란다"라고 축사했다.

권치중 동그라미재단 이사장은 "TEU MED를 통해 자유롭게 아이디어를 나누고 그 아이디어가 창업까지 이어지기를 바란다"라며 "많은 이들이 보다 나은 의학 혁신 기술과 서비스를 접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련 분야의 지원방안에 대해 다각도로 고민하고 실행할 예정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동그라미재단은 2012년 설립한 비영리 공익법인 재단으로 인류 난제 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개발지원, 창업 지원, 지역 사회적기업 육성, 교육 및 연구사업을 통해 ‘변화의 시작, 기회와 나눔의 네트워크’라는 비전 실현을 위한 사회 공헌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2020년에는 인류 난제 해결을 위한 ‘혁신과학기술 센터 및 프로그램’ 공모사업을 통해 ‘에너지, 환경, 공중보건’ 분야 총 6개 대학 및 연구센터에 12억원을 지원했고, 올해는 2021년 지원 기관의 2차 지원 검토와 함께 ‘사이버 보안’ 혁신공모 최종 선정기관에 기관당 최대 2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TEU MED 운영 기관인 타이드인스티튜트는 미래형 혁신 플랫폼으로 세상을 변화시킬 인재를 양성하는 혁신적인 교육과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TEU 1~4기 프로그램을 운영했고 밝혔다.

하순명 기자 kidsfocal@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