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SR, 블루코어 기반 블루투스 모듈 시장에 안착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07.01.11 09:38 | 수정 2007.01.11 10:54


런던 증권거래소는 아반트웨이브가 블루투스 V2.0+EDR(Enhanced
Data Rate) 모듈의 무선 데이터 전송속도를 3Mbps로 향상시키기 위해 자사의 블루코어4-ROM(BlueCore4-ROM)
칩셋을 채택하였다고 밝혔다.


수상 경력에 빛나는 Bluetron BTR300S Bluetooth SiP(시스템-인-패키지)는
다중 안테나를 내장하고 있어 제조업체들이 최신의 소비재 전자제품에 고속의 블루투스
접속을 탑재할 수 있도록 한다.


블루투스 v2.0+EDR(Enhanced Data Rate) 모듈은 소비재
애플리케이션의 무선 접속을 지원하기 위해 설계되었으며, 특히 무선 음악 재생 및
데이터 전송 기능을 주요시하는 MP3 제조업체들로부터 많은 수요가 있다.  


BTR300S 모듈은 MP3 플레이어, 디지털 카메라, PDA,
휴대폰 및 최신 PMP (휴대용 멀티미디어 플레이어) 등의 소비재 애플리케이션을 위해
특별히 디자인되었으며, CSR의 블루코어4-ROM 칩셋을 채택하였다. 이 CSR의 싱글칩
블루투스 라디오 및 베이스밴드 IC는 소비재 애플리케이션을 타깃으로 하는 모듈
제조업체에게 가장 이상적인 선택이라고 할 수 있다.


CSR의 블루코어4-ROM 칩셋은 블루투스 1.2버전의 기기들보다
3배나 더 높은 데이터 전송 속도와 낮은 전력 소모율, 그리고 기존의 블루투스 1.1버전과
1.2버전과도 역 호환이 가능하다.


결과적으로 CSR의 블루코어4-ROM 칩셋을 채택한 BTR300S
모듈을 사용하는 제품은 모든 범위의 블루투스 기기들과 완벽한 호환성을 가진다.


아반트웨이브의 조나단 리 CEO는 “새로운 BTR300S
모듈은 장비 제조업체들에게 가장 완벽한 블루투스 솔루션을 제공하며, 제조업체들이
빠른 시간 내 시장에 제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해준다."며 "CSR의 기술과
지원은 제한된 시간, 비용, 디자인적 한계를 극복해야 하는 고객사들에게 가장 우수한
블루투스를 지원하는 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말했다.


다나와 이진 기자  miffy@danawa.com

기자블로그  http://blog.danawa.com/jin_lee


< 저작권자 (c)다나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