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에어컨, 무상수리 기간 특별 추가 제공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하경화
입력 2011.08.04 10:38


삼성 에어컨, 무상수리 기간 특별 추가 제공


◇ 2011년 생산·판매한 가정용 스탠드형 에어컨
무상수리 5년 적용


◇ 사전점검서비스 90% 이상 조치 진행됨에 따라 고객
불편 최소화, 소비자 보상 차원에서 실시


◇ 2011년형 가정용 스탠드형 에어컨 전 제품 대상
적용


삼성전자가 2011년 생산 및 판매한 가정용 스탠드형
에어컨의 무상수리 기간을 3년 특별 추가하여 5년으로 한다.


그 동안 에어컨은 2년의 품질보증기간을 적용해 왔으나
품질보증기간 2년에 무상수리 기간 3년을 추가함으로써 삼성 에어컨 2011년형 모델을
구매한 고객은 최장 5년까지 무상수리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이번 무상수리 추가 제공은 올해 생산 판매된 에어컨
일부 제품 대상으로 실시된 사전점검 서비스가 90%이상 진행됨에 따라 소비자 보상
차원에서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실시된다.


삼성전자는 고객들이 안심하고 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무상수리 추가 제공의 대상을 사전 점검 서비스 대상 제품 뿐만 아니라 올해 생산
판매된 가정용 스탠드형 에어컨까지 확대 적용했다.


대상 모델은 2011년 생산 판매한 가정용 스탠드형
에어컨 전 제품으로 올해 말까지 구입한 제품도 동일하게 적용된다.  


구입한 에어컨의 5년 무상수리 대상모델 확인을 위해서는
삼성전자·삼성전자서비스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삼성전자 서비스(1588-3366)에
연락해서 안내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 홍창완 부사장은 "고객들의
협조로 에어컨 점검 서비스를 빠른 시간 내에 진행할 수 있었다"며 "여름철
제품 사용에 불편을 드린 데 진심으로 사과 드리며, 고객의 불편을 적극적으로 끝까지
책임지겠다는 의지로 무상수리 기간을 전례없이 추가 제공하는 특단의 조치를 취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보도자료


IT조선 하경화 기자 minia18@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