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커브드 OLED TV도 美서 화질 성능 인증 받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김윤경
입력 2013.03.21 09:28 | 수정 2013.03.21 09:54


삼성전자(대표
권오현)가 평판 OLED TV에 이어 지난 1월 미국 '소비자가전쇼(CES) 2013'에서 공개했던
커브드 OLED TV까지 공인기관으로부터 화질 성능 인증을 받았다.


 


공식 인증기관인
미국 'UL(Underwriters Laboratories)'은 삼성전자 커브드 OLED TV에 대한 성능 인증
평가를 진행하고 20일(현지시간) 인증서를 발행했다.


 


커브드 OLED TV는
휘어진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화면 몰입감을 극대화시키는 동시에 눈에 대한 부담을
줄여주는 차세대 TV다. 삼성전자는 이번 UL의 화질 성능 인증까지 획득하면서 OLED
TV시장에서 최고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


 



 


UL은 이번에 색·휘도,
균일도 등에서 커브드 OLED TV가 가진 곡면 패널의 특성을 감안해, 평판 OLED TV와
다른 별도 평가기준을 적용했으며, OLED TV의 특성을 정확히 평가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진 '감성화질 평가법'도 적용했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85형 UHD TV '85S9'에 대해 미국 UL로부터 업계 최초로 UHD TV 인증을 받은 바 있다.
최근에는 독일의 TUV 라인란드(TUV Rheinland)에서도 UHD TV 인증을 받아 화질 기술력을
입증했다.


 


이효건 삼성전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전무는 "이번 인증을 통해 업계 최고의 TV화질과 기술력을
보여 준 것"이라며 "기존과 다른 방식의 새로운 TV인 만큼 완벽하게 검증받은
제품을 시장에 선보이며 차세대 TV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윤경
기자
vvvllv@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