삭제된 사진·영상 파일 복구 서비스 등장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2.13 09:32
저장 미디어 제조사 프로그레이드디지털은 12일(현지시각) 데이터 복구 소프트웨어 ‘프로그레이드 디지털 레코버리 프로’의 연간 제공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소프트웨어를 사용하면 메모리 에러를 비롯해 손상되거나 삭제된 사진·영상 파일을 상당 부분 복구할 수 있다. 연간 사용 요금은 49.99달러(5만6000원)다. 윈도10 혹은 맥OS 10.8 이후 운영체제를 탑재한 PC에서 사용할 수 있다.

. /프로그레이드디지털 로고
로그레이드디지털 레코버리 프로의 장점은 복구하기 까다로운 비압축, 4K UHD 영상 파일을 지원한다 점이다. 이들 파일은 용량이 커 기존 데이터 복구 프로그램 대부분이 지원하지 않았다.

복구 가능한 파일 형식도 90종을 넘는다. 가장 많이 쓰이는 JPEG를 포함해 ORF, RW2, CR2 등의 파일을 지원한다. 영상 파일 ASF, AVCHD도 지원 대상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