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2020년형 'LG 그램 17' 출시…대화면 노트북 시장 공략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12.05 10:22
LG전자가 성능과 휴대성을 강화한 2020년형 ‘LG 그램 17’을 출시, 대화면 노트북 시장을 공략한다고 5일 밝혔다.

2020년형 LG 그램 17은 초고해상도 WQXGA(2560x1600)를 구현한 17인치(43.1㎝) 대화면 ‘IPS 패널’을 탑재했다.


2020년형 ‘LG 그램 17’ / LG전자 제공
2019년형 제품에 비해 제품 크기는 줄고 배터리 용량은 늘었다. LG전자는 화면부와 조작부를 연결하는 힌지 부위 노출을 최소화하도록 설계해 세로 길이를 3㎜ 줄였다고 밝혔다. 배터리 용량은 기존 72Wh에서 80Wh로 늘었다. 무게는 1350g이다.

키보드의 우측 숫자키 배열은 기존 3열에서 일반 키보드와 동일한 4열로 변경했다. 4열 숫자키 배열은 엑셀업무 등을 할 때 편리하다.

이 제품은 인텔 10세대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특히 그래픽 성능이 기존 대비 약 2배 향상돼 4K 영상, 사진, 게임 등을 부드럽게 보여준다.

또, 확장 슬롯을 이용해 저장장치(SSD)와 메모리(RAM)를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

LG 그램 17은 미국 국방성 신뢰성 테스트(MIL-STD)의 충격·먼지·고온·저온·염무·저압 등 7개 항목을 통과해 내구성을 입증 받았다.

LG전자는 ‘LG 그램 17’을 포함한 ‘LG 그램’ 신제품 예약판매를 6일부터 2020년 1월 1일까지 진행한다. LG 그램 17 가격은 214만원이다.

예약구매자에게는 3년 내 배터리를 무상으로 교체해주는 ‘배터리 무상교환권’, 1TB NVMe SSD와 8GB 을 결합한 ‘듀얼 업그레이드 패키지’ 등 사은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