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베트남 부동산 투자사 센그룹과 업무 협약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7.03 10:42 | 수정 2020.07.03 11:03
우리은행은 베트남 부동산 투자 상장기업 센그룹(Cen Group)과 디지털금융 서비스 확대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종인(사진 오른쪽) 베트남 우리은행 법인장이 센그룹 계열사인 센홈 대표 응웬꾸잉마이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우리은행
이번 협약은 센그룹 대표 계열사인 센홈(CenHome, 부동산판매), 센골프(CenGolf, 골프장예약), 센스페이스(CenXspace, 공유오피스) 등과 대고객 금융서비스 확대를 위해 체결했다.

양측은 가상계좌 기반 전자금융 시스템 구축, '우리WON뱅킹 베트남'과 센그룹 계열사 어플리케이션 연계, 모기지론 등 금융상품 제휴 서비스 공동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제휴로 '우리WON뱅킹 베트남' 앱에서도 센홈과 센그룹 부동산 구매·렌트 및 골프장 예약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디지털뱅킹 서비스 확대를 통한 대출고객 유치 및 우리은행 박닌지점, 호안끼엠 지점 등 14개 영업점을 통해서도 양질의 제휴 금융 서비스와 편의를 제공하게 됐다"고 말했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