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노트북 OLED, 빛 번짐 없는 디스플레이로 평가 받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4.26 09:56
삼성 노트북용 올레드(OLED)가 '빛 번짐' 없는 선명한 디스플레이로 평가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자사의 노트북용 OLED가 글로벌 인증 업체인 UL로부터 '헤일로 프리'(Halo Free) 디스플레이로 인정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빛 번짐 현상 비교 이미지(삼성 노트북용 OLED vs. 로컬디밍 LCD) / 삼성디스플레이
디스플레이에 나타나는 '헤일로'는 밤하늘의 초승달처럼 명암 대비가 뚜렷한 이미지에서 밝은 피사체의 경계선 부분이 하얗게 번져 보이는 빛 번짐 현상을 말한다.

이런 현상은 선명한 블랙을 표현할 수 있는 '로컬 디밍'(화면 분할 구동 기술)이 탑재된 액정표시장치(LCD) 제품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자체 실시한 빛 번짐 정도에 대한 평가 결과 자사의 자발광 OLED는 0.00%로 빛 번짐이 전혀 나타나지 않았지만 로컬 디밍이 적용된 LCD는 빛 번짐이 눈에 띄게 발생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여러 사람이 함께 노트북을 보는 경우를 가정해 45도, 60도 측면에서 빛 번짐 정도를 평가했을 때 OLED는 어떤 각도에서도 빛 번짐이 나타나지 않았지만, 로컬 디밍 LCD는 정면 대비 시야각이 커질수록 3~8배까지 빛 번짐이 심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호중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상품기획팀장은 "픽셀별로 개별 구동을 하는 자발광 OLED는 이미지 표시 영역만 픽셀이 켜지고 그 외 부분은 아예 오프(Off) 상태가 되기 때문에 빛 번짐 현상이 발생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삼성D #SDC #디스플레이 #OLED #올레드 #LCD $로컬디밍 #빛번짐 #시야각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