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씨티은행 신용대출 대환 상품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6.26 09:00
우리은행이 씨티은행을 이용 고객의 원활한 대출 갈아타기(대환)를 위한 특화 상품을 7월 1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우리 씨티 대환 신용대출’은 씨티은행에서 사용하고 있는 신용대출을 대환하기 위한 전용 신상품이다. 최대 1.5%포인트 우대금리를 제공, 최저 연 3% 초반 수준으로 대출 이용이 가능하다. 특히 우리은행 대출을 보유하지 않은 고객이 대환을 신청할 경우 1%포인트가 우대된다. 대출한도는 연소득의 최대 230%까지 부여, 최대 3억원까지 가능하다.

아울러 고객 편의를 위해 올해 말까지 대출을 받은 고객에게 중도상환해약금과 인지세를 100% 면제한다. 우리원(WON)뱅킹에서 비대면으로 서류제출 없이 사전한도를 조회하고 대출을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전 영업점에서도 직접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씨티은행을 이용 고객이 불편함 없이 주거래 은행을 우리은행으로 변경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준비 중"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용대출 상품과 고객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했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