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보티즈 2022상반기 영업손실 10억원…연구개발비 36%↑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8.16 13:51
자율주행로봇 전문기업 로보티즈는 16일 금융감독원 공시를 통해 2022년 상반기 매출이 전년 대비 15.4% 증가한 123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영업손실은 10억원을 기록했다.

로보티즈 올해 2분기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슷한 수준의 60억원을 기록했다. 2분기에 전기자재 등 부품 수급 지연이 이어진 가운데 영업손실 6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로보티즈 관계자는 "국내를 비롯한 해외에서 편의점 내 배송로봇, 우주발사체, 의료 장비 및 각종 품질관리(QC) 장비 등에 다이나믹셀을 적용하는 신규 수요가 늘며 매출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영업손실 부분에는 자율주행로봇 사업에 대한 투자 비용 증가분이 반영됐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상반기 연구개발 인력을 전년 동기 대비 9명 더 늘리면서 상반기 판관비 중 경상연구개발비가 전년 동기 대비 36% 증가했다.

집개미. / 로보티즈
김병수 로보티즈 대표는 "자율주행로봇 시장은 전 세계적으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만큼 끝없는 연구개발과 기술력 경쟁으로 승부해야 지속적이고 압도적인 성장을 만들어낼 수 있다. 한층 높은 자체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2024년까지 자사의 실내 자율주행로봇 ’집개미’를 국내 호텔 및 다중시설에 3000대 규모로 공급할 목표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