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3Q 영업익 1924억…전년比 6.4% ↑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11.02 15:58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올 3분기 연결기준 ▲매출 2조2997억원 ▲영업이익 1924억원을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5.7% 늘었고 영업이익도 6.4% 증가했다.

한국타이어는 3분기 실적에 대해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유럽 및 북미 지역을 포함한 글로벌 주요 시장 가격 인상 효과와 고부가가치 제품 비중 확대, 환율 영향 반영 등을 통해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또 글로벌 주요 지역의 차량 생산 증가에 따라 신차용 타이어 판매 개선이 국내뿐 아니라 유럽, 미국, 중국 등에서 이뤄졌다고 부연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본사. /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국타이어는 고부가가치 제품인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이 41.1%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7% 상승한 것이다.

다만,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소비심리 둔화,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중국 지역 일부 봉쇄 등 영향으로 주요 시장 교체용 타이어 판매 수요는 전년 동기 대비 둔화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대전 및 금산공장의 경우 7월부터 진행되는 민주노총 금속노조 한국타이어지회의 게릴라성 파업으로 올해 3분기 누적 이익률 0%를 나타냈으며, 해외로의 수출에도 큰 차질을 빚고 있어 지난해 연간 적자를 기록한 이후 수익성 회복이 미진한 상황라고 밝혔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