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남궁훈 대표 사임, 김남철 대표 단독 체제

박철현 기자
입력 2013.06.24 16:22 수정 2013.06.24 16:34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의
남궁훈 공동대표가 사임했다.


 


위메이드는 24일
남궁 대표가 사임을 했다고 공시했다. 남궁 대표는 자신의 꿈이었던 게임고등학교
설립을 위해 매진할 것으로 알려졌다.


 


위메이드측은
"남궁 전 대표가 후진양성을 위해 게임고등학교 설립을 추진하는 데 매진하고자
사의를 밝혔다”고 설명했다.  위메이드는 오는
28일 이사회를 통해 남궁훈, 김남철 공동대표 체제에서 김남철 단독대표 체제로 전환될
예정이다. 남궁 대표의 빈자리는 조계현 사업총괄사장이 대신한다.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