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니티소프트, 시큐어코딩 솔루션 CC인증 평가 계약

유진상 기자
입력 2014.02.14 12:44

 


웹 애플리케이션
보안 기업인 트리니티소프트(대표 김진수)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자사의 소스코드
보안 약점 분석도구인 ‘코드레이(Code-Ray) XG’에 대한 CC인증 평가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코드레이 XG는 각
개발 단계(SDLC)에서 식별 및 인증, 감사기록, 전송데이터 보호, 형상관리 등의 기능을
제공해 SW에 존재하는 취약점을 최소화시키는 시큐어코딩 솔루션이다.


 


김진수 트리니티소프트
대표는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소스코드 취약점 분석이 가능하게 된 코드레이의 라인업을
통해 향후 공공 및 금융 기관, e비즈니스 기업의 보안환경과 수요에 따라 발빠르게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href="http://it.chosun.com" target=_blank>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