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쇼핑, T커머스 최초 tv요금 합산 청구 서비스 개시

이진 기자
입력 2015.11.17 11:50 수정 2015.11.17 12:10

[IT조선 이진] KTH(대표 오세영)가 운영하는 T커머스 서비스 'K쇼핑'이 국내 최초로 KT의 홈쇼핑 전용 간편 결제 서비스 '올레tv 요금결제'를 도입해 tv요금 합산 청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미지=KTH

'올레tv 요금결제'는 홈쇼핑을 이용할 시 별도의 로그인이나 이름,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를 입력하는 대신 '올레tv' 비밀번호만 입력하면 상품 구매가 가능한 간편결제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국내 TV쇼핑 업계 중 최초의 사례다.


K쇼핑 고객은 올레tv 20번을 통해 K쇼핑 시청 중 상품을 구매할 경우 비밀번호만 입력하면 된다. 주문한 상품은 올레tv 서비스 가입시 등록한 주소로 배송된다.


오세영 KTH 대표는 "올레tv 요금결제 서비스로 K쇼핑 고객은 TV프로그램이나 영화 유료 VOD 서비스를 이용하듯 간편하게 비밀번호 입력만으로 쇼핑을 즐길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