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텀, 한컴시큐어와 블록체인 사업 MOU 체결

정미하 기자
입력 2018.11.28 11:32
3세대 블록체인 ‘팬텀(FANTOM, FTM)’을 개발 중인 팬텀 재단(대표 안병익)이 한컴시큐어(대표 노윤선)와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발표했다.

팬텀 재단은 푸드테크기업 식신과 한국푸드테크협회가 참여하는 새로운 3세대 블록체인 인프라 스트럭처 개발 프로젝트로 오라클, 소프트뱅크커머스코리아, 포스뱅크, KG모빌리언스 등의 기업이 공동 개발 및 파트너사로 참여하고 있다.

3세대 블록체인 팬텀이 한컴시큐어와 블록체인 사업 MOU 체결하고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 팬텀 제공
이번 협력에 따라 팬텀의 블록 체인 플랫폼에 한컴시큐어의 블록체인 기반 인증솔루션 '블록체인 시큐리티 스위트'가 적용돼 보안성을 높일 예정이다. 또한 팬텀의 메인넷 플랫폼과 한컴시큐어가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 사물인터넷 등 신사업 분야를 연동하는 등 블록체인 기술 공동 개발 및 사업 협력에 나설 예정이다.

안병익 팬텀 재단 대표이사는 "국내 보안업계의 선두주자인 한컴시큐어와 파트너로써 협력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한컴시큐어와의 사업 협력을 통해 다각적인 서비스 모델을 개발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팬텀코인(FTM)은 최근 홍콩 최대 거래소인 비박스(BIBOX)에 첫 상장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