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시스, 전남도청에 초소형 전기차 ‘쎄보-C’ 7대 공급

이광영 기자
입력 2020.07.06 14:09
캠시스는 전남도청에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7대를 공급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공급 계약은 캠시스의 초소형 전기차가 도청급 관공서에 진출한 첫 사례다. 전남도는 미래 비전인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의 실현을 위해 e-모빌리티 산업 환경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캠시스는 도내는 물론 타 지역 지자체로 구매 확산을 기대하고 있다.

전남도청으로 출고예정인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캠시스
차량은 보건환경 연구원, 산림자원 연구소 등 전남도청 내 산하기관에 배치된다. CEVO-C는 일반 경차보다도 작은 크기의 2인승 차량이다. 좁은 시내와 주택가를 자유롭게 다닐 수 있다. 주차 편의성 또한 높아 업무인력들의 관용차량으로 다양하게 활용될 예정이다.

전남도청 관계자는 "미세먼지 줄이기, 친환경 차량 보급 등 정부가 진행하는 환경친화적 정책 방향성에 동참하고자 이번 초소형 전기차 구매를 진행했다"며 "전남도는 도내 풍부한 e-모빌리티 산업 인프라와 규제자유특구 등을 갖춘 도시로써 앞으로도 산업 발전을 위해 힘쓰고, 캠시스 영광 생산공장에도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노승국 캠시스 전기차 사업부 법인담당 부장은 "6월 진행한 신안군청 공급을 포함해 한달 새 두 번째 정부기관에 공급을 진행했다"며 "전남지역 중심 기관으로 공급이라 향후 타 단체에서 추가 문의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 하반기는 현재와 같은 B2G 세일즈 확대는 물론, B2B 계약도 이끌어내도록 영업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CEVO-C는 전국 40개 오프라인 A/S센터를 통한 입고정비 서비스와 찾아가는 서비스를 통합한 투웨이 시스템(2Way System) 정비 서비스를 제공한다. CEVO-C는 2019년 개최된 ‘전남 블루 이코노미 비전 선포식’에 e-모빌리티 대표 제품으로 출품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j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