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T, 사무실 전화 외부서 돌려 받는 솔루션 선봬

김평화 기자
입력 2021.08.23 18:49
태광그룹 통신 계열사인 한국케이블텔레콤(KCT)이 원격업무 지원 솔루션 ‘스마트워크’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스마트워크는 사무실에서 사용하는 전화기를 PC나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과 연결해 회사 밖에서 사무실 전화를 받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스마트워크 도입사는 별도 장비를 구축하지 않아도 인터넷 전화기만 구매하면 부가 서비스 방식으로 스마트워크 이용이 가능하다.

사무실 전화와 PC, 모바일을 연동한 스마트워크 기능 안내 이미지 / KCT
KCT는 국내 인터넷 전화기 제조사인 누리보이스와의 제휴로 스마트워크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 향후 스마트워크에서 영상회의와 프로젝트 관리, 판서 회의 기능도 연내 지원할 예정이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