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용기 뚜껑 삽니다" 수퍼빈, 'AI 품은 네프론' 아산시에 운영

이윤정 기자
입력 2021.09.06 09:34
"배달음식 포장용기 순환자원 회수로봇 운영을 통해 아산시민들의 재활용 생활을 촉진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소셜벤처 수퍼빈이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 형제들, 아산시, 강훈식 의원과 함께한 ‘배달음식 포장용기 순환체계 구축’ 사업을 6일 자원 순환의 날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배달음식 포장용기 전용 회수로봇 ‘네프론'./ 수퍼빈 제공
앞서 지난 6월 배달의민족과 수퍼빈, 아산시, 강훈식 의원은 뜻을 모아 ‘배달음식 포장용기 순환체계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수퍼빈은 포장용기 전용 순환자원 회수로봇 ‘네프론’을 충청남도 아산시 일대에 설치하고 본격적인 사업을 운영한다.

네프론이 최초 설치되는 지역은 충남 아산시의 배방읍 하나로마트, 탕정면 행정복지센터 2개 지역이다. 9월부터 12월까지 3개월가량 필드 테스트를 하고 네프론의 품질을 보완해 올해 말까지 총 20대를 설치할 계획이다.

네프론에 투입할 수 있는 용기는 투명하거나 흰색의 깨끗한 폴리프로필렌(PP) 재질의 뚜껑 용기이다. 사용자는 뚜껑의 재질과 오염도를 확인해 깨끗이 세척한 후 네프론에 분리배출해야 한다. 유색이거나 오염 및 이염이 있는 용기를 네프론에 투입할 경우, 네프론의 인공지능이 이를 감지해 수거를 거부한다.

수거 가능한 용기를 투입하는 사용자에게는 포인트를 적립해 준다. 소스 등의 작은 뚜껑은 5 포인트, 찜류 등의 큰 뚜껑은 10 포인트로, 사이즈에 따라 차등 지급된다. 적립된 포인트는 수퍼빈 앱에서 2000 포인트 이상 쌓이면 현금으로 전환 가능하다. 해당 포인트는 캔, 페트를 회수하는 기존 네프론에서 모으는 포인트와 합산해 사용 가능하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