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美 품질조사 최상위 성적 기록

조성우 기자
입력 2022.02.11 11:17 수정 2022.02.11 14:18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그룹이 권위있는 미국 품질조사에서 최상위 성적을 기록했다. 10일(현지시간) 미국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가 발표한 ‘2022년 내구품질조사(이하 VDS)’에서 고급브랜드를 포함한 전체 32개 브랜드 가운데 기아가 1위(145점), 현대차가 3위(148점), 제네시스가 4위(155점, 고급브랜드 1위)를 각각 차지했다.

이를 통해 현대차그룹은 글로벌 15개 자동차그룹 가운데 가장 낮은 평균점수인 147점을 기록해 도요타(158점)와 제너럴모터스(172점)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내구품질조사는 차량 구입 후 3년이 지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184개 항목에 대한 내구품질 만족도를 조사한 뒤 100대당 불만 건수를 집계한다. 점수가 낮을수록 품질만족도가 높음을 의미한다.

제이디파워 2022년 내구품질조사 순위 / 현대자동차그룹
세부적으로 2021년 일반브랜드 1위를 차지한 기아는 올해 전체브랜드 1위를 차지하며 최우수 브랜드상을 받았다. 일반브랜드가 고급브랜드를 제치고 단독으로 내구품질조사 전체브랜드 1위에 오른 것은 처음있는 일이다.

현대차는 전년(7위) 대비 순위가 4단계 상승했으며 제네시스도 고급브랜드 4위를 기록한 전년 대비 순위를 3계단 상승했다. 특히 렉서스(159점)을 제치고 고급브랜드 1위에 올라 ‘최우수 고급브랜드상’을 받았다.

차종별로 현대차 싼타페와 쏘나타는 각각 중형 SUV와 중형차급에서, 기아 쏘렌토는 중대형 SUV 차급에서 최우수 품질상을 수상했다.

이어 현대차 엘란트라(아반떼)가 준중형차, 현대차 투싼은 준중형 SUV, 현대차 벨로스터는 준중형 스포츠카, 기아 스포티지는 준중형 SUV, 기아 쏘울은 소형 SUV, 기아 옵티마(K5)는 중형차 차급에서 우수 품질상을 받았다.

현대차그룹은 브랜드상 2개와 차종상 9개로 총 11개 부문서 입상하며 역대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