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규모 '게임기업채용박람회' 지스타에서 열린다

입력 2013.11.06 21:13 | 수정 2013.11.06 21:17

 


지스타 2013 개막과
함께 국내 최대 규모의 '게임기업채용박람회'가 열린다.


 


오는 11월 15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벡스코 컨벤션홀 1층에서 개최되는 '게임기업 채용박람회'는
지난해 1100여명의 구직자가 박람회장을 찾아, 그중 8%에 달하는 88여명이 취업의
기회를 얻었다.


 


올 채용 박람회는
넥슨, 네오위즈, 마상소프트, 에이팀 등 국내유수의 게임기업 20여 개 사가 참가하고,
중국의 창유닷컴 등 세계적인 게임 기업들까지 참가해 평소 게임기업 취업에 관심있는
구직자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게임기업
채용박람회를 찾은 구직자들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74%에 해당하는 구직자가 '참가기업
인사담당자가 구인에 임하는 자세가 매우 적극적이다'라고 답했으며, 행사 전체만족도는
80%에 가까운 구직자가 '만족한다'고 말했다.


 



 


이번 채용박람회에서는
구직자가 온라인박람회 (http://gstar2013jobfair.incruit.com)에 이력서를 먼저
등록하면 현장에서 기업담당자가 등록된 구직자를 검색해 면접을 의뢰하는 시스템으로
이뤄진다.


 


또한 이 시스템을
이용한 구직자에게는 취업 전문컨설턴트가 각 구직자에게 맞는 기업과 매칭 후 현장면접까지
안내해주는 양방향 매칭시스템이 적용되어 보다 적극적인 취업활동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지스타 게임
기업 채용박람회에 참여를 희망하는 구직자는 이력서 및 자기소개서를 지참하고 벡스코
현장을 방문하면 바로 참여 가능하다.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