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인적분할 가능성 미확정"...29일 컨퍼런스콜에서 발표

입력 2016.11.28 18:49

삼성전자는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가 요구한 삼성전자의 인적분할성에 대한 조회공시에 대해 "미확정"이라며 29일 9시 30분 컨퍼런스콜을 통해 광련 사항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29일 오전 9시30분 컨퍼런스콜에서 인적분할 등을 담은 지배구조 개편 및 주주환원 정책 방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 조선일보DB
2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9일 열린 이사회에서 인적분할 등을 담은 지배구조 개편 및 주주환원 정책 방안을 내 놓을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한국거래소는 조회공시를 통해 인적분할 추진에 대해 공시할 것을 요청했다.

삼성전자는 공시를 통해 "중장기적으로 주주가치를 제고할 수 있는 여러가지 방안에 대해 검토해 왔다"며 "2016년 11월 29일 오전 9시 30분 관련 사항을 발표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자세한 내용에 대해서는 말해줄 수 있는 것이 없다"며 "29일 컨퍼런스콜은 10월 말 예고한 것과 같이 주주 가치 제고를 위한 방안을 마련한 것을 발표하는 것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