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⑧독수리오형제부터 데카맨까지…1970년대 SF액션 히어로 양성소 '타츠노코프로'

입력 2018.02.23 18:13 | 수정 2018.02.24 06:00

독수리오형제(갓챠맨)・캐산・포리머・데카맨 등 1970년대 히어로가 총출동하는 애니메이션 '인피니티 포스(Infini-T Force)'는 1970~1980년대 소년시절을 보낸 지금의 아재들의 눈길을 사로 잡기 충분했다.

성인 남성층 사이서 '타츠노코판 어벤저스'란 별명이 붙을 만큼 관심을 끈 이 작품은 시공이 교차하는 '평행세계' 이론을 끌어들여 서로 만날 수 없는 1970년대 히어로들이 지구와 한 소녀를 구하기 위해 힘을 합해 싸운다는 내용을 담았다.

인피니티 포스. / 타츠노코프로 제공
인피니티 포스는 일본 애니메이션 제작사 타츠노코프로(Tatsunoko Production)의 회사 설립 55주년 기념작이다. 1962년 설립된 이 회사는 '개구리 왕눈이', '번개호(마하 고고고)', '해치의 모험(昆虫物語みなしごハッチ)' 등 국대 3040세대에게 친숙한 명작을 다수 탄생시킨 곳이기도 하다.

일본 매체 마이나비의 타츠노코 3대 사장이자 만화가인 쿠리 잇페이(본명 요시다 토요하루) 인터뷰 내용에 따르면 타츠노코의 시작은 만화 '제트 보이'의 애니메이션 기획에서 출발했다. 당시 영화 제작사인 토에이의 요청으로 기획된 제트 보이 애니메이션은 결과적으로 백지화 됐지만, 타츠노코 창업주인 요시다 삼형제를 애니메이션 제작으로 이끈 원동력이 됐다.

타츠노코의 애니메이션 첫 작품은 삼형제 중 맏형이자 만화가인 요시다 타츠오(吉田竜夫)의 만화 작품을 소재로 한 '우주 에이스'다. 흑백 애니메이션으로 만들어져 1965년 5월 일본 현지 방영된 우주 에이스는 21세기 지구를 무대로 외계 행성 파룸에서 온 왕자 '에이스'의 활약상을 그렸다.

마하 고고고. / 타츠노코프로 제공
타츠노코 성장의 발판이 된 작품은 우리에게도 친숙한 '마하 고고고(번개호)'다. 1967년 공개돼 '스피드 레이서'란 이름으로 미국에 진출한 이 작품은 2008년 할리우드 영화까지 만들어질 만큼 북미 시장에서 오랫동안 인기를 끌었다.

1972년 등장한 '과학닌자대 갓챠맨(독수리오형제)'의 인기는 타츠노코가 1970년대 SF 액션 히어로라는 장르를 개척하고 관련 작품을 연속해서 만들게 되는 원동력이 됐다.

◆ 1970년대 SF 액션 히어로 결정체 '갓챠맨'

타츠노코의 SF 액션 히어로 첫 작품 '과학닌자대 갓챠맨(科学忍者隊ガッチャマン)'은 일본 현지서 애니메이션이 방영되던 1972년 10월부터 1974년 9월까지 2년간 평균시청률 21%를 차지할 만큼 큰 인기를 끌었다.

갓챠맨. / 야후재팬 갈무리
애니메이션은 안드로메다성운 속 셀렉크트론이란 별에서 명령을 받아 지구로 왔다는 정체불명의 '엑스(X)'가 지휘하는 악의 집단 '갤럭터'로부터 지구를 지키는 특수부대 갓챠맨의 활약상을 그렸다.

갓차맨에는 1970년대 애니메이션 인기 요소였던 '변신'과 다섯 대의 메카닉이 결합해 '불새(科学忍法・火の鳥)' 공격을 펼치는 특수 전투기 '갓피닉스'로 당시 어린이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애니메이션은 권선징악과 같은 단순한 내용이 아닌 당시 어린이 애니메이션서 보기 어려웠던 인간 드라마와 전쟁 및 공해 등 현실적인 내용으로 성인층의 주목도 이끌어냈다.

1964년작 TV드라마 ‘닌자부대 월광’. / 야후재팬 갈무리
손목에 채워진 특수 손목시계 변신하는 다섯 명의 특수부대 '갓챠맨' 아이디어는 타츠노코 창업주이자 만화가인 요시다 타츠오의 1996년작 만화 '닌자부대 월광(忍者部隊月光)'에서 따왔다.

당시 갓챠맨 애니메이션 기획에 참여한 토리우미 진조우(鳥海尽三)는 "월광을 의식해 만들지는 않았지만 결과적으로 월광처럼 소년소녀로 구성된 소규모 부대가 적에 맞서 싸우는 작품이 됐다"라고 밝힌 바 있다. 타츠노코 3대 사장 쿠리는 "태평양전쟁을 무대로 한 월광은 꿈이 없기 때문에 미래의 과학닌자대를 만들게 됐다"라고 트위터상에 밝힌 바 있다.

갓챠맨 G1~G5 메카닉 피규어. / 굿스마일컴퍼니 갈무리
'갓챠맨'이란 이름은 당시 타츠노코 광고 대리인이던 요미우리광고사의 마쯔야마 쯔라유키 전무의 아이디어였다는 것이 타츠노코 측의 설명이다. 갓챠맨 기획 당시 타츠노코는 작품 가칭을 '버드맨', '섀도우 나이츠' 등으로 불렀다.

과학닌자대 갓챠맨의 인기는 1978년 등장한 속편과 1979년 시리즈 세 번째 작품인 '과학닌자대 갓챠맨 파이터(F)'의 탄생으로 이어졌다. 하지만, 세 번째 작품에서는 캐릭터의 이야기보다 메카닉 액션에 초점이 맞춰지는 등 그림과 각본 등 애니메이션 질이 급격히 떨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영화 갓챠맨. / 야후재팬 갈무리
대중들의 머릿 속에 선명하게 기억된 갓챠맨은 2013년 실사 영화와 TV애니메이션 '갓챠맨 크라우즈' 이후 단독 작품 활동이 멈춰진 상태다.

◆ 인기는 높았지만 오일쇼크로 조기 종영된 '신조인간 캐산'

국내에서도 1980년대 방송된 바 있는 '신조인간 캐산(新造人間キャシャーン)'은 만화가 겸 타츠노코 창업주인 요시다 타츠오의 만화를 애니메이션화 한 작품이다.

1973년 공개된 캐산의 내용을 함축하면 이렇다. 지구의 공해물질을 제거하기 위해 만들어진 로봇 BK-1이 벼락에 맞아 자아(自我)를 가지게 되면서 지구를 더럽히는 인간을 제거하는 '안드로 군단'을 창설한다. BK-1을 만든 아즈마 박사의 아들 테츠야는 두 번 다시 인간의 몸으로 돌아오지 못할 각오로 자기 자신을 개조해 죽지 않는 전투용 '네오로이드'가 되어 안드로 군단에 맞서 싸운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신조인간 캐산. / 아마존재팬 갈무리
갓챠맨의 폭발적인 인기로 탄생한 SF 액션 히어로 캐산은 당시 전 세계 경제를 흔들었던 '오일쇼크'로 스폰서가 줄어 예정보다 빠른 9개월만에 애니메이션을 마무리해야 됐던 비운의 작품이다.

하지만 캐산이 보여준 액션과 다채로운 무기로 변신하는 로봇개 프렌더의 활약은 당시 15.9%의 현지 TV 시청률을 기록하는 등 높은 인기를 끌었다.

캐산은 1993년 오리지널비디오애니메이션(OVA), 2004년 실사영화 '캐산(CASSHERN)과 2008년작 애니메이션 '캐산 신(Sins)'을 마지막으로 작품 활동이 정지됐다.

◆ 이소룡에 영향 받아 탄생된 '허리케인 포리머'

1974년 대중 앞에 선 SF 액션 히어로 '허리케인 포리머(破裏拳ポリマー)'는 2개의 뿔이 달린 헬멧에 근육질 몸매가 다 드러나는 붉은색 전투복이 돋보이는 캐릭터다.

포리머는 타츠노코의 다른 1970년대 SF 액션 히어로와 달리 무기나 로봇, 탑승 메카닉 등에 의존하지 않고 '초분자 포리머'로 만들어진 전투복으로 감싸진 몸뚱이 하나로 육탄전을 펼쳐 악당을 무찌르는 것이 특징이다.

허리케인 포리머. / 야후재팬 갈무리
애니메이션 제작사 타츠노코는 포리머 제작 당시 대중에게 인기가 높았던 액션 스타 '이소룡(부르스 리)'을 모델 삼아 허리케인 포리머를 만들었다고 밝힌 바 있다.

국내에서는 인지도가 낮은 '허리케인 포리머'는 2017년 일본 배우 미조바타 준페이(溝端淳平) 주연 실사 영화로 제작되는 등 일본 현지서는 인기가 높았던 1970년대 히어로다.

◆ TV종영 17년 뒤에 이야기를 마무리 한 '우주의 기사 데카맨'

갓챠맨, 캐산, 포리머에 이어 1975년 네 번째로 등장한 SF 액션 히어로 '우주의 기사 테카맨(宇宙の騎士テッカマン)'은 환경파괴로 다른 행성으로 이주를 계획하는 인류를 방해하는 외계행성 월더스타에 맞서 싸운다는 내용을 담았다.

주인공 미나미 죠지는 사람에게 초인적인 힘과 우주에서의 활동을 보장하는 '테크 셋 시스템(Tech-Set System)' 기반의 전투복을 입은 데카맨으로 활약한다.

우주의 기사 테카맨. / 야후재팬 갈무리
데카맨에는 '종말론'등 1970년대 발생했던 각종 사회 문제를 애니메이션 세계관과 스토리에 녹이는 등 어린이 애니메이션에 걸맞지 않은 진지한 내용을 담고 있다. 당초 1년간 방영될 계획이었던 데카맨은 5개월 26화 분량으로 급하게 마무리 되고 만다.

이야기를 마무리하지 못한채 끝나버린 데카맨은 17년 뒤인 1992년 '데카맨 블레이드'란 이름으로 부활해 본래 기획됐던 이야기의 끝을 그려냈다.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㊹미래 아닌 현실세계에 로봇 등장시킨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김형원 기자
3등신 로봇의 선구주자 '마신영웅전 와타루' 김형원 기자
18년만에 부활한 자칭 미소녀 마법사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㊶일본 미소녀 캐릭터의 기준 만든 만화가 '타카하시 루미코' 김형원 기자
남자에서 여자로 변신하는 '란마1/2' 김형원 기자
1억권 넘게 팔린 만화 '슬램덩크' 후속작은 언제? 김형원 기자
"너는 이미 죽어있다" 명대사 남긴 '북두의권' 김형원 기자
부활 신호탄 쏴올린 열혈SF 대명사 '톱을 노려라'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㊱80년대 만화 패러디 결정체 '프로젝트 에이꼬' 김형원 기자
드래곤볼 탄생에 결정적 역할한 개그만화 '닥터 슬럼프' 김형원 기자
드래곤볼 주인공은 과연?… 치치·18호 등 강한 언니들 즐비 김형원 기자
드래곤볼, 원래 피콜로대마왕서 만화 끝낼 예정이었다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㉜7년 기다린 에반게리온 극장판 마지막편 2020년 개봉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㉛리얼로봇의 정점 '장갑기병 보톰즈' 김형원 기자
아톰 후속작 불발했지만…바통 이은 로봇은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㉙사람의 마음 가진 로봇 '아톰' 어떻게 탄생됐나?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㉘할리우드 영화로 만들어지는 '건담'…기대반 불안반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㉗로봇 만화 인기 초석 마련한 '철인28호' 김형원 기자
마크로스 3대요소 '발키리·여주인공의 노래·삼각관계'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㉕냉전시대 '음악'으로 적의 사기를 떨어뜨린 '민메이 어택'…로봇 애니의 '혁명'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㉔건담 팬 174만명이 뽑은 최고의 건담 애니 작품은? 김형원 기자
반다이 먹여살린 '건담'…원래는 '로봇' 아니었다 김형원 기자
권선징악 깨뜨린 슈퍼로봇 애니메이션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㉑마징가Z로 촉발된 변신·합체 로봇 붐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⑳상식을 뒤집는 역발상으로 마징가Z 만든 만화가 '나가이 고'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⑲80년대 소년 가슴 설레게 한 '러브코미디' 만화 작품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⑱빚 갚다가 '에반게리온' 등 SF명작 탄생시킨 '가이낙스'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⑰슈퍼로봇이 우주에서 날아와야 했던 까닭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⑯ 누가 '밍키'를 죽였나?…변신 마법소녀 획 그은 밍키모모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⑮빨간머리앤 만든 애니 거장 '타카하타 이사오' 타계…미야자키 하야오 '충격'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⑭매그넘과 100톤망치 '시티헌터' 2019년 부활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⑬80년대 꿈꿨던 SF속 미래 세상 얼마나 실현됐나?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⑫슈퍼히어로 역사의 시작 '마블 코믹스'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⑪ '캔디'는 결국 누구랑 결혼했나?…애니 결말은?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⑩아재들에게 꿈과 상처 함께준 '태권브이'…국내 표절 로봇 총정리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⑨'딱딱이・줄동전・쇠자 금지' 1980년대 추억 속 오락실 문화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⑦고양이 탈쓴 소녀 '헬로키티'의 배신은 유죄?무죄!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⑥오락실 먹여살린 '대전게임'의 아버지 스트리트파이터2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⑤43년간 악과 싸우는 '파워레인저'…그 시작은 월광가면과 가면라이더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④아르카디아·오디세이·나데시코…향수 자극하는 우주전함의 역사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③1970년대 꽃핀 열혈 '슈퍼로봇' 붐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②비밀 간직한 은하철도999 속 '메텔'의 정체는? 김형원 기자
[김형원의 오덕이야기] ① 40년전 종영한 마징가Z 결말 기억하십니까? 김형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