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드론·AI카메라·짐벌 한몸에…파워비전 파워에그X

입력 2020.01.06 11:44

미국 캘리포니아 소재 로봇 제조사 파워비전(PowerVision)은 6일(이하 현지시각) 다용도 항공 촬영 드론 ‘파워에그X(Power EggX)’를 공개했다. 이 제품은 CES 2020에도 출품된다.

파워비전 파워에그X는 항공 촬영 드론과 짐벌 카메라, 인공지능 자동 촬영 카메라 역할을 한 몸으로 해낸다. 본체에는 1/2.8인치 1200만 화소 CMOS 이미지 센서 카메라 유닛과 3축 구동 방식 흔들림 보정 짐벌이 장착된다.

본체 크기는 165 x 100 x 100㎜, 무게는 522g인데, 날개를 접으면 이름처럼 계란 모양이 된다. 날개를 펴면 최대 30분까지 비행할 수 있는 항공 촬영 드론으로 쓸 수 있다. 동급 제품 가운데 드물게 방진방적을 지원하며, 비행 시 실시간으로 조종자의 음성을 녹음하는 나레이션 기능도 가졌다.

파워비전 파워에그X. / 파워비전 제공
파워비전 파워에그X의 날개를 접고 본체에 막대를 끼우면 3축 구동 짐벌 카메라로 쓸수 있다. 이 때 최대 3시간30분간 사용할 수 있다. 1200만화소 사진뿐 아니라 4K UHD 영상 촬영도 가능하다.

본체에 삼각대를 장착하거나, 단독 사용할 경우 인공지능 자동 촬영 카메라로 쓸수 있다. AI 얼굴 인식 기능 덕분에 카메라 시야 안에 들어온 인물 사진을 가장 알맞은 밝기와 색상으로 촬영한다. 딥 러닝을 통해 한번 포착한 피사체는 시야 밖으로 나갔다 들어와도 알아본다.

파워비전은 파워에그X 발표 이후 7일부터 판매한다. CES 2020에도 출품한다. 가격은 899달러(105만원)다.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CES 2020] 파나소닉 "실감 미디어·모바일·HE로 새 경험 제시…이어폰·카메라 신제품도" 차주경 기자
[CES 2020] LG전자, 고객을 위한 'AI발전단계' 제시 김준배 기자
[CES 2020] 삼성·LG TV, 올해 '베젤리스 vs 롤러블' 대격돌 김준배 기자
[CES 2020] 라이프스타일 혁신 불러올 헬스케어 신제품 대거 공개돼 김연지 기자
[CES 2020] "당신의 일상을 스마트하게"… P&G, 혁신 더한 생활제품 선봬 김평화 기자
[CES 2020] LG전자 2020년형 올레드 TV…벽 밀착형·AI프로세서에 콘텐츠까지 차주경 기자
[CES 2020] 바디프랜드, 의료기기 안마의자 '팬텀 메디컬' 비롯한 혁신 제품 공개 차주경 기자
[CES 2020] 엑스페리, 홈 엔터테인먼트·자동차 모니터링 솔루션 대거 전시 차주경 기자
[CES 2020] 삼성전자 "마이크로LED·8K QLED·더 세로로 새로운 콘텐츠 경험 전달" 차주경 기자
[CES 2020] 삼성전자 "생활 바꿀 커넥티드리빙·프리즘 가전·8K TV와 5G 전개" 차주경 기자
[CES 2020] LG전자 시그니처·올레드·듀얼스크린·생활가전 등 혁신 기술 자랑 차주경 기자
[CES 2020] 7일 개막 세계 최대 가전쇼 4대 키워드 'M·A·D·5' CES특별취재팀
[CES 2020] ‘완충시 458㎞ 주행’ 바이톤 엠바이트, 테슬라 추월 시동 이광영 기자
[CES 2020] 삼성, AI로 TV 화질·사운드 품격 높였다 김준배 기자
[CES 2020] LG전자, AI로 승부… 엘레멘트 AI와 손잡아 김준배 기자
[CES 2020] 달라진 블록체인·암호화폐 위상 김연지 기자
[CES 2020] 訪美 박정호·하현회, 5G 기반 모빌리티에 '주목' 이광영 기자
[CES 2020 기고] CES에서 무엇을 볼 것인가 장동인 AIBB LAB 대표
[CES 2020] 韓 기업 390곳 참가, 美·中 이어 3위 규모 이광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