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이탈리아 정부와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 계약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04.15 14:31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이 이탈리아 국방부 산하 ‘코로나19 비상대책 위원회’와 약 8937만유로(약 1200억원)에 달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씨젠
이탈리아에 공급되는 코로나19 진단키트는 ‘Allplex SARS-CoV-2 Assay’다. 이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자 타겟 4개(E, RdRP, N, S gene)와 ‘전 과정 검사 유효성 검증 유전자(Exo IC)’를 포함해 총 5개의 유전자 타깃을 한 번에 진단할 수 있다.

공급은 씨젠 이탈리아 현지법인(Arrow Diagnostics Srl)을 통해 이뤄진다. 현지법인이 위치한 리구리아를 포함해 토스카나, 롬바르디아, 베네토주 등 이탈리아 17개 주에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씨젠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입찰을 통해 기존 이탈리아 코로나19 PCR 진단 시장 내 씨젠의 독보적인 시장 점유율이 강화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김연지 기자 ginsbur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