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러시아서 '국가품질상' 받아

김형원 기자
입력 2014.06.06 15:29

 


[IT조선 김준혁
기자] 현대차 러시아공장(HMMR)이 러시아 정부가 주관하는 ‘러시아 국가품질상’(Quality
Award of Russia Federation Government) 심사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현대자동차는 러시아
전략 차종 생산 기지인 현대차 러시아공장이 현지시간으로 5일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
소재 정부청사에서 열린 러시아 품질경영 시상식에서 종업원 1000명 이상 대기업
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날 시상식은 드미트리
메드베데프(Dmitry Medvedev) 러시아 총리가 주관했으며 러시아 각 부 장관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현대차는 러시아내
외국계 기업 최초로 국가품질대상을 수상 했으며 공장 설립 후 3년만에 국가품질대상을
수상했다. 보통 다른 기업들이 공장 설립 후 7년 이상 지나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국가품질상
심사위원들은 현대차에 대해 높은 수준의 품질시스템을 보유하고 있으며, 품질 경쟁력이
뛰어난 차량을 생산하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특히 경영자 리더십, 고객만족 활동,
품질목표의 지속적인 달성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같은 품질경영 철학과 현장 심사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국가품질상’은
러시아 내에서 생산되는 제품과 서비스의 품질수준을 향상시키고 효율적인 품질관리시스템의
적용을 장려하기 위해 러시아 정부 시행령에 근거하여 1996년 4월에 제정 된 품질평가상
이다.


 




사진 출처=현대자동차


 


김준혁 기자 innova33@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미디어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