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닛산, 플래그십 세단 맥시마 부분변경 출시

안효문 기자
입력 2019.09.17 16:33
외신을 통해 철수설까지 불거졌던 한국닛산이 상품성을 강화한 플래그십 세단 뉴 맥시마를 국내 출시하며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닛산 뉴 맥시마. / 한국닛산 제공
한국닛산은 8세대 부분변경 세단 뉴 맥시마를 공식 판매한다고 17일 밝혔다.

맥시마는 2015년 10월 아시아 최초로 국내 소개됐다. 이후 4년만의 부분변경으로 디자인과 편의·안전품목을 개선, 플래그십에 걸맞은 상품성을 갖췄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외관은 ‘스포츠 세단 콘셉트'를 강조했다. 패밀리룩을 완성하는 V-모션 그릴이 이전보다 더 커지고 낮게 배치돼 강인함과 안정감을 살렸다. 그릴 밖을 따라 후면 하단 범퍼까지 이어지는 캐릭터 라인은 정지상태에서도 달려나가는 듯한 ‘에너지틱 플로우' 디자인을 구현했다. 신규 19인치 다이아몬드 커팅 알루미늄 휠, 쿼드 크롬 배기파이프 등도 역동성을 강조하는 요소다.

실내는 앞좌석 저중력 시트, 전좌석 열선시트, 1열 통풍시트, 조수석 6방향 파워시트,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 기본 지원, C타입 USB 포트 등 편의품목을 갖췄다.

안전품목은 탑승자 식별 센서를 탑재한 닛산 어드밴스드 듀얼 스테이지 에어백을 포함한 10 에어백 시스템, 인텔리전트 비상 브레이크와 차선이탈 방지, 하이빔 어시스트, 인텔리전트 어라운드 뷰 모니터와 운전자 주의 경보 등 ‘닛산 인텔리전트 모빌리티’ 기반의 첨단 ADAS 기능으로 구성했다,

가격은 4580만원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