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알뜰모바일, 이마트24서 유심 판매

김평화 기자
입력 2021.06.10 14:28
U+알뜰모바일이 고객 접근성과 구매 편의성을 높이고자 편의점 유통 채널을 추가로 확보했다.

U+알뜰모바일은 전국 5400여개 이마트24 편의점 매장에서 U+알뜰모바일 유심을 판매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마트24 직원이 U+알뜰모바일 유심 판매를 홍보하고 있다. / U+알뜰모바일
U+알뜰모바일은 기존에 주력 유통 채널인 온라인몰과 GS25(편의점), 홈플러스(대형마트) 등과 함께 편의점 채널을 추가로 확보한 만큼 고객 접점이 확대할 것으로 내다본다. 기존 유통 채널에선 일부 제휴 요금제 유심을 판매한 것과 달리 이마트24에선 U+알뜰모바일의 모든 유심 요금제를 판매할 예정이다.

조용민 U+알뜰모바일 MVNO 사업담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근거리 소비문화가 확산한 만큼 소비자 접점을 다각화하고자 이마트24에서 유심을 판매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온·오프라인 사업자와의 제휴로 소비자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