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케미칼, 세종 음극재 공장에 태양광패널 설치

이광영 기자
입력 2021.08.19 11:33 수정 2021.08.19 14:14
포스코케미칼은 세종시에 있는 음극재 공장 내 건물 옥상과 주차장 등에 태양광 발전용 패널을 설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세종 음극재 공장 내 설치한 태양광 패널 면적은 550㎡다. 연간 209MWh 규모의 재생전력을 생산한다.

포스코케미칼 음극재 세종공장 건물의 옥상과 주차장 등에 태양광 패널이 설치된 모습 / 포스코케미칼
회사는 온실가스 감축을 통해 세계적인 기후변화 대응 노력에 동참하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적극 실천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포스코케미칼은 광양시 양극재공장을 비롯해 이차전지소재 생산 공장에 태양광 패널 등 재생에너지 발전설비도 확대할 계획이다.

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 구매, 발전사업자와 직접 전력 구매거래를 하는 제3자 전력구매계약 등 중장기적으로 재생에너지 사용 확대를 위한 다양한 방법을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포스코케미칼 관계자는 "그간 조업 과정 중 발생하는 폐열을 회수해 에너지로 재활용하는 등 사업 전반에서 친환경성을 높이는 작업을 해왔다"며 "향후 이차전지소재 제품생산 전 과정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표시하는 환경성적표지 인증 취득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