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클레이튼 기반 디파이 프로토콜에 전략 투자

박소영 기자
입력 2021.12.08 09:24
위메이드는 위믹스 생태계 확장을 위해 클레이튼 기반의 신규 디파이(De-Fi·탈중앙화금융) 서비스 클레임스왑(ClaimSwap)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 위메이드
클레임스왑은 탈중앙화된 환경에서 클레이튼 기반 암호화폐 간 교환을 지원한다. 참여자는 암호화폐 교환에 필요한 유동성을 직접 제공할 수 있다. 이에 따른 보상으로 프로토콜의 운영 및 정책에 권리를 행사하는 거버넌스 토큰 씨엘에이(CLA)를 보상으로 받는다. 클레이튼은 클레임스왑을 클레이튼의 글로벌 탈중앙화 거래소(DEX)로 자리매김 시키고 서비스 고도화를 가속화할 예정이다.

위메이드는 게임, 메타버스, 대체불가능토큰(NFT), 디파이 등 블록체인 사업 전반에 매진하고 있다. 이번 투자로 디파이 생태계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 올해 안에 클레이튼 최초의 레버리지 이자농사 디파이 서비스 클레바(KLEVA), 위믹스 월렛에 위믹스 토큰을 예치하면 보상으로 위믹스 토큰을 받는 위믹스 단일 스테이킹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서 향후 폭발적으로 성장할 디파이 분야의 역량을 확대시키고자 한다"며 "이미 구축한 게임-코인-NFT-디파이 위믹스 생태계를 빠른 속도로 확장시키겠다"고 말했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