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1등 게임 엔씨 ‘리니지M’, 日 공략 시동…사전 예약 개시

입력 2019.02.18 09:48

국내에서 모바일 게임 분야 부동의 1위(구글 마켓)를 지키고 있는 엔씨소프트 ‘리니지M’이 일본 공략을 위해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다.

엔씨소프트는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M’의 일본 사전 예약을 시작했다. 2017년 12월 대만 출시에 이은 두 번째 해외 서비스다.

리니지M 모바일 게임 공식 이미지. / 엔씨소프트 제공
일본 리니지M 서비스는 엔씨재팬(NC Japan)이 맡는다. 엔씨재팬은 김택진 대표의 동생인 김택헌 대표가 지휘하는 곳이다.

이 회사는 2019년 상반기 중 일본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으로, 일본 구글 플레이(12세 이용가)와 애플 앱스토어(12세 이용가)에 동시 출시한다.

리니지M 일본 사전 예약은 리니지M 일본 공식 홈페이지와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 채널(트위터, 페이스북 등)에서 진행한다. 사전 예약 참여자는 전체 사전 예약자 수에 따라 선물(아데나, 무기 마법 주문서 등)을 받을 수 있다.

한편, 리니지M은 2017년 6월 국내 출시 후 19개월 넘게 구글 플레이 매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2017년 12월 출시한 대만 리니지M도 13개월 연속 구글 매출 1위를 유지 중이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