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이프 스마트폰] 피해액만 400억 ↑, 메신저 스미싱 '주의'해야

입력 2020.07.02 13:46

가족이나 친구를 사칭한 해커가 카카오톡 등 메신저 프로그램을 활용해 피싱을 시도한다. 연간 피해액 규모는 2019년 기준으로 342억원에 달하며 올해는 피해액이 400억원을 돌파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메신저 앱 기반 스미싱 피해 사례에 대해 설명하는 영상 캡처. 왼쪽부터 이진 기자, 장미 기자, 김평화 기자 / 노창호 PD
안전한 스마트폰 이용 환경을 이어가려면 해커 집단의 스미싱 등 피해 시도에 현명하게 대처해야 한다. 무엇보다 사정이 생겨 ‘돈’이 필요하다는 요구는 과감히 ‘거절’하는게 좋다. IT조선은 영상으로 메신저 피싱에 대응하는 방법에 대해 논의해봤다.


이진 기자 jinlee@chosunbiz.com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노창호 PD neulbo@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개인정보 유출 논란 틱톡, 미국·인도서 강제 퇴출 이진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클립보드' 무단 접근, 틱톡 앱만 문제가 아니었다 이진 기자
첫 양자통신 스마트폰 '갤럭시 A 퀀텀'의 허와 실 이진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PIN 기반 개인정보 보호 중요하지만 2중·3중이 필요 이진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미성년 성착취 막는 'N번방 방지법' 실효성은? 이진 기자
아이폰서 구글 쓰려면 '이것' 챙겨야 장미 기자
'잠금 해제' 거부하는 제조사 vs 강요하는 수사기관 이진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사이버안심존 앱으로 ‘몸캠피싱' 예방 류은주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SKT, 개인정보보호 생활 수칙 알린다 장미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아이폰 탈옥하지 마세요" 김평화 기자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문자 해킹' 힘들어진다 장미 기자
"양자보안이 뭐길래" 갤럭시A퀀텀, 시리즈 중 예약 판매 최다 장미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안드로이드폰 무단 '소액결제' 막는 법 이진 기자
SKT, 세계 최초 양자보안 5G 스마트폰 '갤럭시A 퀀텀' 공개 류은주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수백만 원 나 몰래 결제… 구글 플레이 계정 탈취 예방법은 오시영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MS, 패밀리 세이프티 앱 출시 "자녀의 올바른 디지털 습관 형성 돕겠다" 김평화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뚫는 자와 막는 자 양산한 ‘패밀리링크’, 잘못하면 프라이버시 침해 이진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2890만 가입자 보유한 SKT의 CISO가 말하는 '스마트폰 보안' 장미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우리 아이 스마트폰 중독 막으려면 김평화 기자
[영상] 내 스마트폰 안 털리려면 지켜야 할 열 가지 수칙 이진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스마트폰 정보보호 10대 수칙 김평화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진대제 “스마트폰 개인정보 보호, 이용 수칙 실천부터” 이진 기자
[세이프 스마트폰] 오늘도 잘 지키셨습니까? 이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