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클로바노트' 일본 서비스 시작

입력 2022.05.24 11:30

네이버의 음성기록 인공지능(AI) 서비스 ‘클로바노트’가 일본을 시작으로 글로벌로 진출한다.

/네이버 제공
네이버는 24일 클로바노트(CLOVA Note)의 일본어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기본 기능은 한국어 버전과 거의 동일하다. 일본어로 된 음성을 앱에서 직접 녹음하거나 파일을 업로드하면 텍스트로 변환된다. 북마크 기능, 메모 기능, 검색 기능 등을 탑재했다. 한국어 버전과 마찬가지로 화자 구분도 가능하다. 다만, 공유 기능, 화상회의 연동 기능, 다국어 동시 인식 기능 등 일부는 추후 업데이트 예정이다. 한국어와 영어 인식은 상반기 중 제공된다.

클로바노트는 최근 국내에서 누적 다운로드 230만건을 돌파하는 등 성장세를 보인다. 학기 초 학생 사용자 증가로 지난달에는 이용자(MAU)가 1월 대비 2배 가까운 47만명을 기록했다.

한익상 클로바노트 책임리더는 "앞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며 글로벌 사용자에 AI 음성기록을 통한 일상의 편리함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이은주 기자 leeeunju@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