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LG 회장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사재 10억원 쾌척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7.27 16:59
구광모 LG 회장이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개발을 도우려 사재 10억원을 국제백신연구소에 기부했다.

업계에 따르면 구광모 LG 회장은 회사가 아닌 개인 기부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부금은 국제백신연구소가 하고 있느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연구개발, 임상실험에 쓰일 전망이다.

구광모 LG 회장 / LG그룹
구광모 LG 회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팬데믹이 인류의 건강을 위협한다. 국제백신연구소가 후원을 통해 백신 개발에 속도를 내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기부 취지를 소개한 것으로 전해졌다.



차주경 기자 racingcar@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