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한모 LG이노텍 전무, 상공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3.30 09:18
LG이노텍은 구한모 DS(디스플레이 솔루션)사업담당 전무가 제 49회 상공의 날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상공의 날은 국내 상공업의 진흥을 촉진하고 상공인들의 의욕을 고취하고자 제정한 날이다. 대한상공회의소는 매년 상공의 날을 기념해 성공적인 기업 경영으로 국가 경제와 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를 선발, 포상하고 있다.

구한모 LG이노텍 전무 / LG이노텍
구 전무는 부품 국산화와 소재·부품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올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2007년 LG이노텍에 입사한 구 전무는 TS·LF(테이프 기판·리드프레임) 공정기술그룹장을 시작으로 소재사업담당, PS(패키지 기판) 사업담당 등을 거쳤다.

그는 테이프 기판 및 포토마스크 사업에 대한 통찰력을 바탕으로 차별화 제품 개발, 원천기술 확보, 생산 기술 및 공정 혁신 등을 주도한 기판소재 내 디스플레이 사업 전문가로 평가받는다.

구 전무는 일본에서 100% 수입해 오던 테이프 기판을 국내 최초로 국산화 하는 데 주도적 역할을 했다. 그가 이끈 테이프 기판 사업은 2009년부터 세계 점유율 1위를 기록하며, 절대 우위를 확보했다. LG이노텍의 테이프 기판은 글로벌 시장 점유율 45%를 차지하고 있다.

구 전무는 "부품 국산화를 통해 LG이노텍은 물론 국내 디스플레이 산업 전반의 역량을 강화하는데 기여할 수 있어 영광이다"며 "앞으로도 OLED 마스크 등 차세대 혁신제품 개발에 주력하며 국내 기판소재 분야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