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대한LPG협회 '친환경 LPG 차량 보급 협약'

윤미혜 기자
입력 2020.07.01 09:52
하나은행은 사단법인 대한LPG협회와 '친환경 LPG 차량 보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협약식에서 정석화 하나은행 리테일그룹장(사진 왼쪽)과 이필재 대한LPG협회장(사진 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하나은행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자동차 금융 서비스를 개발·제공하는 등 친환경 LPG 차량 보급 확대를 위해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

하나은행은 환경부와 대한LPG협회가 추진하고 있는 국고 보조 사업인 '어린이 통학 차량의 친환경차 전환 지원 사업'에 참여한다. 이 사업은 2011년 이전에 어린이 통학차량으로 등록된 노후 경유차가 대상이다. 해당 차량을 폐차하고 LPG 통학차량을 신차로 구매 시 대당 500만원을 지원한다.

정석화 하나은행 리테일그룹장은 "코로나19로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금융 혜택을 통해 친환경 LPG 차량을 구매하는 손님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이번 업무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필재 대한LPG협회장도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노후된 어린이 통학 차량을 친환경 LPG로 전환 촉진함으로서 우리의 미래인 어린이들의 건강을 보호하고 미세먼지를 저감하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