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크샐러드,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 선정

입력 2020.11.03 16:05

데이터 솔루션 플랫폼 뱅크샐러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관하는 ‘2020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 선정됐다.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은 국가 발전을 이끄는 과학기술에 국민 관심을 도모하고 과학기술인 자긍심을 고취하고자 과기정통부에서 매년 우수 기업을 선정해 인증하고 포상하는 행사다.

뱅크샐러드는 ‘데이터 기반 개인 맞춤형 금융 솔루션 앱 개발’로 정보·전자 분야의 우수 사례에 이름을 올렸다. 우수성과 100선 가운데 모바일 서비스로는 뱅크샐러드가 유일하다.

뱅크샐러드는 국내 최초로 데이터 기반 개인 맞춤형 솔루션 서비스를 선보였다. 흩어져 있던 개인 금융 정보를 모아 개인 금융 데이터를 객관적으로 분석하고 맞춤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 각종 금융 상품 데이터를 정리해 고객별로 가장 큰 혜택이 무엇인지 한 눈에 비교하며 편리한 금융 생활과 혜택을 누릴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이에 뱅크샐러드는 개인 생활 편의성을 높이고 혜택을 개선하는 등 개인 중심의 데이터 혁신을 주도했다는 점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또 데이터를 정규화하고 데이터 활용 서비스 개발 환경을 조성하는 등 데이터 산업 기틀 마련과 이종산업간 데이터 융합으로 새로운 서비스 개발과 부가가치 창출까지 도모할 수 있도록 했다는 점에서도 좋은 평가를 얻었다.

뱅크샐러드는 축적된 데이터 기술력과 전문성을 토대로 자동차, 부동산 등 비금융 데이터까지 영역을 넓혀 개인 라이프 스타일 매니지먼트까지 선도할 계획이다. 특히 본격화되는 마이데이터 산업을 시작으로 고객들이 뱅크샐러드를 통해 개인의 삶을 설계하고 편익을 극대화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어 갈 전망이다.

김태훈 뱅크샐러드 대표는 "뱅크샐러드는 흩어진 데이터를 개인이 알고 활용할 수 있어야 정보비대칭 해소는 물론 개인이 현명해지는 환경이 가능하겠다는 생각으로 시작한 서비스다"며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 뱅크샐러드가 이름으로 올림으로써 데이터 기반 기술의 우수함을 증명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이어 "계속 기술력을 고도화해 데이터 산업 발전에 큰 도움이 되겠다"며 "초개인화 라이프 서비스로 개인이 더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게 하는 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