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5나노 모바일 AP '엑시노스 1080' 12일 공개

김평화 기자
입력 2020.11.02 11:33
삼성전자가 ARM 코어를 탑재한 엑시노스 1080 칩셋을 12일 중국에서 공개한다.

엑시노스 1080 / 삼성전자 중국 법인
샘모바일 등 외신은 1일(현지시각) 삼성전자가 모바일용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신제품인 엑시노스 1080을 중국에서 선보인다고 보도했다.

엑시노스 1080은 5나노(㎚) 공정 기반에 ARM 코어를 활용한 칩셋이다. ARM의 코어텍스 A78(CPU)과 말리 G78(GPU)를 탑재해 전작인 엑시노스 980보다 보다 성능을 높였다. ARM에 따르면 A78과 G78은 전작 대비 각각 20%, 25% 성능이 높다.

앞서 삼성전자 중국 법인은 엑시노스 1080을 선보이겠다는 계획을 밝히며 해당 AP가 중국 벤치마크(성능실험) 업체 ‘안투투’에서 만점인 65점을 받았다고 밝히기도 했다. 모바일 AP 상위에 위치한 퀄컴 스냅드래곤 865나 865플러스보다 점수가 높다.

삼성전자는 12일 중국 상하이에서 엑시노스 1080을 선보일 계획이다.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인 비보가 2021년 출시 예정인 ‘X60’ 5G 모델에 탑재될 예정이다. 향후 갤럭시 중급형 5G 스마트폰에 탑재될 가능성도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5G 모뎀과 AP를 통합한 ‘엑시노스 2100’ 출시도 앞뒀다. 삼성전자가 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인 갤럭시S21(가칭) 시리즈 일부 모델에 탑재될 것으로 예상되는 모바일 AP다. 엑시노스 2100에도 ARM 설계자산을 탑재하며 퀄컴이 12월 내놓는 스냅드래곤 875와 겨눌 예정이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2분기 모바일 AP 시장에서 삼성전자는 점유율 13%로 5위를 기록했다. 1위는 퀄컴으로 전년 동기(33%)보다 낮은 점유율인 29%를 기록했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