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한상혁, 방송규제 혁신 의지 밝혀

류은주 기자
입력 2020.12.31 10:27
방송통신위원회가 새해 방송규제를 과감하게 혁신하고, 허위조작정보에 강력하게 대응한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30일 신년사를 통해 "새해 미디어의 공적 가치와 신뢰를 회복하고 침체하는 방송통신시장에 활력을 불어넣는 한편, 이용자 보호와 미디어 복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며 "지역 맞춤형 재난정보 제공을 강화하는 등 재난방송을 고도화하고, 허위조작정보에는 단호하게 대응해 신뢰받는 미디어 환경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상혁 방통위원장 / 방통위
한 위원장은 제도 개선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드러냈다. 그는 "공영방송의 책무를 명확히 하고,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재원구조 개선 논의와 관련 제도 개편을 지원하겠다"며 "급격한 환경 변화를 담아내지 못하고 있는 칸막이식 방송규제를 혁신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불필요한 낡은 규제를 과감히 없애고, 불공정하고 차별적인 제도와 관행을 바로잡겠다"며 "이를 보다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방송시장 활성화를 위한 정책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밖에 미디어 역량을 키우고, 소외계층 지원을 확대하는 등 미디어 복지 정책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한 위원장은 "신축년 낡은 규제의 틀을 깨고 방송통신 미디어 분야의 새로운 길을 개척하고자 한다"며 "성실한 소가 자갈밭을 갈아 옥토로 만드는"석전경우(石田耕牛)’의 정신으로 목표를 향해 흔들림 없이 가겠다"고 전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