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영상 SKT MNO 대표, SKT 사장 취임

김평화 기자
입력 2021.11.01 10:29
SK텔레콤은 1일 이사회를 열고 SK텔레콤 2.0 시대를 이끌 새로운 수장으로 유영상 SK텔레콤 MNO 사업대표를 선임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유영상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CEO) / SK텔레콤
유영상 대표이사 사장(CEO)은 2000년 SK텔레콤 입사 후 SK텔레콤과 SK C&C에서 신사업 투자 및 미래 먹거리 사업 발굴을 전담했다. 2012년 SK하이닉스 인수 실무를 총괄하는 등 SK그룹에서 신사업 발굴과 인수·합병(M&A) 전문가로 활동했다. 2019년부터는 SK텔레콤 MNO 사업 대표로서 인공지능(AI)과 5세대(5G) 기반 유·무선 통신 리더십을 구축했다. 구독·메타버스 서비스 등 신성장 사업 발굴도 주도하기도 했다.

유 사장은 1일 오후 CEO 취임 첫 공식 행사로 전 구성원 대상 타운홀 미팅을 개최한다. 새로운 비전과 경영 철학, 기업문화 등에 대한 구상을 밝힐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앞으로 안정적인 유·무선 통신 인프라를 기반으로 AI·디지털 등 신성장 동력을 강화해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할 계획이다. 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1등 ‘AI&디지털 인프라(Digital Infra) 서비스 컴퍼니’로 진화한다.

유영상 SK텔레콤 사장은 "새롭게 탄생한 SK텔레콤은 안정적인 정보통신기술(ICT)과 서비스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고객에게 신뢰와 사랑을 받는 기업으로 진화하게 될 것이다"라며 "고객과 기술, 서비스를 중심으로 명실상부 대한민국 1등 서비스 컴퍼니다운 자부심을 지켜가겠다"고 말했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