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43% 더 촘촘한 픽셀피치 구현한 마이크로LED ‘더 월’ 공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10 11:08
삼성전자가 10일부터 13일(현지시각)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Integrated Systems Europe) 2022’에 참가해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을 대거 공개한다고 10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1728㎡(522평) 규모의 공간에 상업용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 ‘더 월(The Wall)’을 중심으로 전시장을 구성한다.

ISE 2022가 개최되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피라 그라 비아 전시장에서 삼성전자 모델이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 2022년형 마이크로 LED '더 월'을 선보이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ISE 2022에서 2022년형 더 월(모델명: IWB)을 처음으로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이 기존 대비 약 43%(LED 면적 기준) 이상 조밀해진 초미세 픽셀 피치(0.63㎜)와 초저반사 필름을 새롭게 적용해 더욱 완벽한 블랙과 계조 표현을 자랑한다고 설명했다. 계조는 색 농도 차이를 단계별로 표현한 것을 말한다.

2022년형 더 월은 20비트 마이크로 AI 프로세서를 적용해 업계 최고 수준의 명암비와 블랙 디테일을 구현하고 입력 영상을 자동으로 분석·최적화해준다.

화면을 4개로 분할해 서로 다른 4개의 4K 콘텐츠를 동시에 재생할 수 있는 ‘멀티뷰(Multi View)’ 기능도 있어 여러 개의 고화질 영상을 동시에 필요로 하는 방송국·보안센터·관제센터 등에서 활용하기 좋다.

2022년형 더 월은 ▲사용자 맞춤형 해상도(220형 기준, 8K 해상도) ▲120㎐ 고주사율 ▲HDR10·HDR10+·LED HDR 기술 ▲최대 2000니트 밝기 등을 갖췄다.

이 제품은 16대9 비율의 55인치 캐비닛 단위로 제공할 수 있다. 고객 요구에 따라 32대9 비율로 설치하는 등 다양한 비율과 크기로 조합할 수 있다. 캐비닛은 LED 디스플레이의 모듈을 구성하는 최소 제품 단위다.

4개 캐비닛 만을 활용해 초대형 화면인 110인치(4K 해상도) 크기를 구성할 수 있어 설치가 간편하고 정교한 모듈 조정 기술을 적용해 화질 조정 시간을 현저히 줄여준다.

삼성전자는 ISE 기간에 더 월 신제품을 본격적으로 알리고 유럽을 시작으로 세계에서 사전 판매를 진행해 3분기 내 공식 출시할 예정이다.

ISE 2022가 개최되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피라 그라 비아 전시장에서 삼성전자 모델이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 마이크로 LED '더 월 올인원'을 선보이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ISE 2022에서 디자인과 설치 간편성을 대폭 강화한 더 월의 새로운 라인업 ‘더 월 올인원(The Wall All-in-One)’을 처음 선보인다.

더 월 올인원(모델명: IAB)은 16대9 비율의 총 3개 모델(146인치 4K·2K, 110인치 2K)로 출시된다. 미리 제작된 프레임 키트와 일체형 스크린을 함께 제공해 벽에 걸기만 하면 되는 초간편 일체형 제품이다.

더 월 올인원은 ▲49㎜의 슬림 디자인(슬림핏 월마운트 적용 시, 총 설치 두께 59㎜) ▲대형 스크린으로 활용할 수 있는 베젤리스 비디오월 지원 ▲4K 해상도의 미디어 플레이어 박스(S-Box) 내장 ▲회의 전용 솔루션 구글 듀오(Google Duo) 탑재 등 다양한 상업 환경에 맞춰 사용할 수 있도록 최적의 디자인과 기능을 갖췄다.

이 제품 역시 ISE 2022 기간에 본격적인 수주 활동과 함께 세계에 판매를 시작한다.

ISE 2022가 개최되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피라 그라 비아 전시장에서 삼성전자 모델이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 '삼성 플립 프로'를 선보이고 있다. / 삼성전자
이번 전시회에서 삼성전자는 교육 시장에 최적화된 2022년형 ‘삼성 플립 프로(Samsung Flip Pro)’ 신제품도 선보인다.

삼성 플립 프로(모델명: WMB)는 세계 최고 수준의 반응 속도를 보이는 75·85인치 터치 디스플레이로 ▲최대 65W까지 충전되는 USB C타입 지원 ▲휴대폰·탭·노트북 등 50개의 IT기기를 동시에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는 스마트뷰+(SmartView+) 기능 ▲4채널 40W 스피커 탑재 ▲최대 20명까지 동시 필기 지원 등 학생과 교사 간에 보다 원활한 소통의 기회를 제공하는 기능이 탑재된 스마트기기다.

최대 20명 동시 필기는 워크스페이스·웹브라우저·외부소스 연결 시 가능하다.

수업 시간에 필기한 내용을 즉시 이메일이나 클라우드를 통해 학생들에게 공유할 수 있어 스마트한 교육 환경 조성이 가능하다.

이 제품 역시 ISE 2022 기간에 본격적인 수주 활동과 함께 세계에 판매를 시작한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ISE 2022를 통해 현존 최고의 상업용 디스플레이인 더 월의 진화를 새롭게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상업용 디스플레이 플랫폼 개발과 기술 혁신을 통해 시장 리더십을 강화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